사과식초 보관, 오래놔둬도 괜찮을까?

사과식초 보관, 오래놔둬도 괜찮을까?

사과식초를 활용한 요리로 제빵, 매리네이드, 드레싱 등 다양하게 사용된다. 사과식초는 오랫동안 사용하기 때문에 유통기한이나 보관에 문제에 대해서 민감하다.

한번에 사과식초를 많이 쓰는 경우는 드물기 때문에, 어떻게 보관하는 것이 가장 중요한 요소이다. 이 글을 통해 사과식초 보관, 오래놔둬도 괜찮을까에 대해서 알아보자.

 

사과식초 보관, 오래놔둬도 괜찮을까?

사과식초 유효기간 및 보관요령

식초의 산성 특성으로 인해, 자체적으로 보존이 되기 떄문에 신맛인 나거나 상하지 않는다. 사과식초의 주요성분인 아세트산은 높은 산성의 PH를 가지고 있다.

식초는 자연적인 항균 특성을 가지고 있어, 유통기한에 무효하다. 식초와 같은 질병을 유발하는 세균의 증식을 막을 수 있는데 예를 들어, 대장균, 포도상 구균, 칸디다알비칸스 등을 막을 수 있다.

연구에 따르면, 식초는 커피, 탄산음료, 차, 주스 및 올리브유와 비교했을때 항균성이 우수했다. 사과식초를 보관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부엌 찬장이나 햇빛이 없는 곳 및 어두운곳에 놔두는 것이다.

▶관련글 바로가기: 코르티솔에 따른 언제 커피마시면 좋을까?

 

사과식초 보관, 오래놔둬도 괜찮을까?

시간에 따라 사과식초는 어떻게 변할까?

식초가 오래되는것에 따라 흐리거나 분리되는등 심미적인 변화가 일어날 수 있다. 바닥에 퇴적물이나 섬유가 흐릿하게 보일 수 있다. 이러한 이유는 바로 산소 노출 때문이다.

시간이 지남에따라 산소화는 식초의 두 방부제인 구연산과 이산화황의 방출을 유발한다. 맛이나 조리법에 영향을 줄 수 있지만, 사과식초의 영양가치 및 저장수명에는 영향이 없다.

사과식초 자체 제품에는 유통기한이 있을 수 있지만, 날짜 이후에도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으니 안심하자.

 

사과식초 보관, 오래놔둬도 괜찮을까?

결론, 사과식초 보관, 오래놔둬도 괜찮을까?

사과식초는 산성이며 항균특성을 지니고 있어, 자기 보존이 가능하다. 제품자체가 오래되어도, 소비하고 사용할 수 있다는 큰 장점이 있다.

하지만, 시간이 지남에 따라 심미적으로 다름을 느낄 수 있지만 이러한 현상은 산소에 노출될떄 화학적 변화이다. 건강에는 아무무리가 없으며 안전하게 섭취하도록 하자.

소중한 사람에게 공유하세요 :)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
새로고침
Mohon Aktifkan Javascript![ Enable JavaScrip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