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플란트 종류마다 가격차이가 과연 있을까?

임플란트 종류마다 가격차이가 과연 있을까?

임플란트 식립을 권유 받게 되면, 가장 걱정하는 것이 무엇일까? 바로 가격이다. 다 똑같은 임플란트인줄 알았지만, 종류별로 가격 또한 다양하다. 

결론적으로, 임플란트 종류마다 가격차이가 있다. 국내에서 유명한 오스템임플란트나 스트라우임플란트 등 가격이 다르며, 병원위치에 따라 가격또한 달라질 수 있다.

이 글을 통해 임플란트 종류마다 가격차이가 과연 있을까에 대해서 알아보자.

 

임플란트 종류마다 가격차이가 과연 있을까?

임플란트 종류 가격은 다르다.

임플란트 종류별로 가격이 다르다. 국내에서 유명한 오스템임플란트 경우, 식립비용까지 약 130만원 정도로 구성된다.

최근, 스위스 임플란트인 스트라우만 임플란트 경우 약 150만원 정도에 구성된다. 하지만, 임플란트 종류뿐만 아니라 지역별로 가격이 다르다.

대표적으로, 서울시 강남구가 가장 비싸며, 구로구, 금천구 및 강서구가 임플란트 가격이 저렴했다. 임플란트 종류에 따른 가격보다는 땅값에 비례하는 듯 하다.

또한, 임플란트 보험조건이 된다면 급여항목으로 처리되니, 약 30만원에 치료 가능한 경우도 있다.

▶관련글 바로가기: 임플란트 보험, 어떻게 해야 정확히 받을까?

 

임플란트 종류마다 가격차이가 과연 있을까?

임플란트 종류 추천은 아무거나 해도된다.

오스템, 덴티움 및 스트라우만등 임플란트 회사에 따라서 이름이 달라진다. 하지만, 각 치과별로 권장하는 임플란트 종류가 있다. 대부분, 오스템 아니면 스트라우만을 추천한다.

추천 종류는, 사실 아무거나 해도 된다고 생각한다. 임플란트 기능에는 별 차이점을 못느낀다. 예를 들어, 컴퓨터 cpu가 비슷하면 속도도 비슷한 것처럼 그렇게 느낄뿐이다.

병원에서 추천하는 임플란트 그리고 가격에 맞춰서 진행하면 된다.

 

임플란트 종류마다 가격차이가 과연 있을까?

결론, 임플란트 종류마다 가격차이가 과연 있을까?

결론적으로 종류마다 가격차이가 있다. 브랜드에 따라서 가격이 달라질 수 있다. 추가적으로, 지역별로도 가격이 천차만별이다. 

보험이 있다면, 급여처리 할 수 있는 것을 추천한다. 비급여의 경우, 병원에서 권장하는 임플란트를 식립한다면 치아건강도 꾸준히 유지할 수 있을 것이다.

소중한 사람에게 공유하세요 :)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
새로고침
Mohon Aktifkan Javascript![ Enable JavaScript ]